로고

기후재난에 문화·자연유산 보호한다…중점관리 유산 100선 선정

문화재청, 국가유산기후변화 대응 종합계획 발표…3개 전략·6개 핵심과제 선정
국가유산 기후 변화 피해 데이터 정보체계 구축…문화유산 위험관리 고도화

유경남 기자 | 기사입력 2023/07/27 [08:32]

기후재난에 문화·자연유산 보호한다…중점관리 유산 100선 선정

문화재청, 국가유산기후변화 대응 종합계획 발표…3개 전략·6개 핵심과제 선정
국가유산 기후 변화 피해 데이터 정보체계 구축…문화유산 위험관리 고도화

유경남 기자 | 입력 : 2023/07/27 [08:32]

호우, 태풍 등 기후 재난으로부터 국가유산을 안전하게 보호하기 위한 종합계획이 마련됐다.

 

문화재청은 ‘기후위기 속 지속가능한 국가유산의 가치 보호’ 라는 비전 아래 3개의 전략과 6개의 핵심과제로 구성된 ‘국가유산기후변화 대응 종합계획’을 수립했다고 26일 밝혔다.

 

지난해 국립문화재연구원이 펴낸 ‘우리나라 문화·자연유산의 기후변화 대응 현황과 과제’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2002년부터 2012년까지 태풍, 호우, 강풍 등 풍수해로 인한 문화유산의 피해건수는 총 979건에 달했다.

 

목조 문화유산에 피해를 주는 흰개미 등 생물 피해도 최근 10년간 236건(25.4%)가 발생한 것으로 확인됐다.

 

▲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인 충남 공주 공산성 만하루가 집중호우로 물에 잠겨 있는 모습. ( 사진=문화재청)  ©



앞으로는 기후변화로 인한 피해유형이 다양화되고 경험하지 못한 강풍, 태풍, 호우, 산불 등의 영향으로 인한 피해가 가속화할 것으로 예상돼 선제적이고 능동적인 대처가 필요한 상황이다.

 

이에 따라 문화재청은 선제적으로 기후위기 대응 역량을 강화한다. 국가유산 기후변화 피해 데이터 정보체계·빅데이터를 구축하고, 기후변화 영향의 과학적 분석·예측·평가 체계를 마련한다.

 

또 기후위기에 직면한 국가유산에 대한 중점관리 문화·자연유산 100선을 선정 발표하고 국가유산의 기후위기 적응·완화를 위한 기술 연구·개발한다.

 

이와 함께 문화유산 자연유산 집중모니터링, 문화유산 위험관리 고도화, 자연유산 다양성 확대를 통해 국가유산의 지속가능성을 확보한다. 국가유산 탄소흡수 가치평가와 탄소흡수원 확충을 통해 국가유산의 가치와 기능도 높인다.

 

문화유산 수리복원용 친환경 전통재료 복원 및 활성화로 탄소중립을 위한 친환경 국가유산 관리 기반도 구축한다.

 

특히 대형 재난재해(산불 등)와 문화유산 흰개미 방제에 대한 대형 공동 대응체계를 활성화할 방침이다.

 

기후재난 초기 대응 강화와 첨단 방재시스템 고도화로 국가유산의 촘촘한 안전망을 구축하며, 현장 밀착형 기후위기 상시 예방관리 체계 구축을 통해 기후위기 대응력을 확보키로 했다.

 

문화재청은 이번에 수립한 국가유산 기후변화 대응 종합계획을 토대로 추후 관련 제도를 정비하고, 예산과 인력을 적극적으로 확보할 방침이다.

기자 사진
전남시민신문 대표
시민포털 전남 지부장
man9088@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